블로그 이미지
그레고리잠자
디지털 허리케인(Digital hurricane)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진규 기자의 블로그입니다. 디지털 허리케인은 북한 IT 뉴스를 제공합니다. 2007년 11월~2015년 9월 디지털타임스 기자, 2016년 6월~현재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기자, 인하대 컴퓨터공학부 졸업, 동국대 북한학과 석사과정 재학 중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북한 이순신'에 해당되는 글 2

  1. 2016.05.12 북한 "원균 무능하고 출세욕에 환장"
  2. 2014.12.08 북한도 인정하는 이순신 장군의 업적
2016.05.12 14:16 북한 기사/북한 일반

(2016-05-12) 북한 "원균 무능하고 출세욕에 환장"

 

 

북한이 이순신 장군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기 시작하면서 상대적으로 경상우수사 원균에 대해 혹평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북한에서 올해 2월부터 공연되기 시작한 연극 '리순신 장군'이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합니다.

 

 

<사진1> 북한에서 묘사한 이순신 장군의 모습

 

북한의 아리랑협회 5월 12일 메아리는 국립연극극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연극 '리순신 장군' 공연이 많은 관람자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북한은 이순신 장군을 영웅으로 높이 평가하고 있습니다. 메아리는 "임진조국 전쟁시기를 시대적 배경으로 하고 있는 연극은 인민들의 무궁무진한 힘과 지혜에 의거해 바다에서 왜적을 물리친 애국명장 이순신 장군을 주인공으로 하는 작품"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메아리는 연극이 애국명장 이순신 장군의 나라위한 충정과 함께 나라를 지켜 떨쳐나선 인민들의 거세찬 투쟁은 그 무엇으로써도 막지 못하며 이런 인민들이 있는 한 승리는 영원하다는 진리를 새겨주고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2> 북한의 이순신 장군 관련 연극 모습

 

흥미로운 점은 원균에 대한 평가입니다.

 

메아리는 연극에서 "무능하기 짝이 없고 출세욕에 환장이 된 경상우수사 원균이 간자들의 꼬임에 빠져 이순신을 역적으로 모함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3도수군통제사로 된 원균은 왜놈들의 간계에 넘어가 우리 3도수군을 전멸시킨다"고 설명했습니다.

 

과거에 북한은 이순신 장군에 대해 조선봉건왕조의 여러 장군 중 한 명으로 평가했습니다. 그런데 최근 몇년 사이 이순신 장군을 높이 평가하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그동안 이순신 장군에 대해서만 높이 평가를 했는데 이제는 원균에 대한 혹평까지 하고 있는 것입니다. 

 

실제로 2014년 12월 1일 북한의 대외선전매체 조선의오늘은 이순신에 대해 "이순신은 애국심에 불타고 전략전술과 전투지휘에 능하였으며 대담하고 용감한 애국명장이였다"고 평가했습니다. 해당 기사에 원균은 언급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이제는 이순신 장군에 이어 원균에 대해서도 재평가가 되고 있는 것입니다.

 

1970년대 한국에서도 이순신 장군이 영웅으로 추앙되면서 상대적으로 원균 장군에 대한 혹평이 있었던 사례가 있습니다. 그리고 1990년대 이후 원균 장군에 대한 혹평이 가혹하다는 주장이 제기된 바 있습니다.

 

북한이 원균에 대해 혹평을 하는 것은 그만큼 이순신 장군을 더 높이기 위한 조치로 해석됩니다.

 

북한이 이순신 장군을 높이 평가하는 것은 민족 영웅을 내세워 북한 주민들의 애국심을 고취시키고 단결을 강화하고자 하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이와 함께 김정은과 김여정 등 북한 고위층의 의중이 반영됐을 수도 있습니다.

 

이전기사

2014/12/08 - 북한도 인정하는 이순신 장군의 업적

 

2013/01/13 - 북한이 바라본 거북선은?

 

강진규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2014.12.08 18:34 북한 기사/북한 일반

 

(2014-12-08) 북한도 인정하는 이순신 장군의 업적

 

- 북한 "이순신은 애국명장"

 

 

북한에서도 이순신 장군의 업적을 높이 평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대북소식통에 따르면 북한이 최근 개설한 조선의 오늘에서는 이순신 장군과 거북선을 소개하고 있다고 합니다.

 

북한은 "리순신은 조선봉건왕조시기의 애국명장"이라며 "1576년 무과에 합격한 리순신은 발포수군만호, 사복시주부, 조산포만호, 정읍현감 등 벼슬을 거쳐 3도수군통제사까지 지냈다"고 소개하고 있다고 합니다.

 

북한은 이순신 장군이 수공업자들을 비롯한 수군 병사들과 힘을 합쳐 세계 최초의 철갑선인 거북선을 비롯한 전함들을 만들어 냈으며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조선 함대를 이끌고 왜적 격멸에 나섰다고 소개했습니다.

 

전쟁 초기 옥포해전과 사천해전을 비롯한 여러 해전에서 전과를 거둔 이순신 장군이 한산도해전에서도 대승리를 이룩함으로써 일본침략자들의 수륙병진 계획을 파탄시켰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그는 전쟁이 일시 중단상태에 들어간 시기에도 수군을 강화하는 여러가지 조치를 취하는 한편 진해, 고성 등의 앞바다에서 준동하는 적선을 격침시키는 단호한 전투 행동을 벌리였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이순신 장군이 간신들의 모해와 왜적들의 간교한 술책으로 사형까지 당할 뻔다가 다시 3도수군통제사가 됐으며 얼마 안되는 조선수군을 거느리고 명량해전에 참가해 수천명의 적을 격멸했고량앞바다에서 총퇴각하는 왜적과 해전을 벌려 적선 200여척을 격침시키는 커다란 전과를 거뒀다고 설명했습니다.

 

북한은 이순신 장군이 노량해전이 승리로 끝날무렵 류탄에 맞아 최후를 마쳤다고 소개했습니다.

 

북한은 이충무공전서에 의하면 거북선이 길이 35m, 너비 11. 8m, 높이 5. 2m이며 좌우의 노는 각각 10개, 화구는 70여개였다고 거북선을 소개했습니다.

 

북한은 거북선이 돛은 필요에 따라 세우기도 하고 눕혀 놓을수도 있게 했으며 배우에는 큰 판자를 펴서 거북이 등처럼 만들고 칼과 송곳을 꽂아 적들이 발을 붙일 수 없게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배의 중심에는 수십개의 방을 만들어 침실과 무기고로 사용했으며 배머리는 거북이의 머리 모양으로 만들고 그안에서 유황과 염초를 태워 밖으로 내뿜어서 주위를 분간할 수 없게 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1>

 

사진1은 북한에서 제작한 이순신 장군의 모습입니다.

 

 

 

<사진2>

 

사진2는 한국에서 제작된 이순신 장군의 영정 모습입니다.

 

북한과 한국의 이순신 장군 모습에는 차이가 나타납니다. 하지만 그의 업적을 존경하는 후손들의 마음은 한결같은 것 같습니다.

 

관련기사 

2013/01/13 - 북한이 바라본 거북선은?

 

 

강진규 기자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