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그레고리잠자
디지털 허리케인(Digital hurricane)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진규 기자의 블로그입니다. 디지털 허리케인은 북한 IT 뉴스를 제공합니다. 2007년 11월~2015년 9월 디지털타임스 기자, 2016년 6월~현재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기자, 인하대 컴퓨터공학부 졸업, 동국대 북한학과 석사과정 재학 중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2018.01.28 23:13 북한 기사/북한IT


(2018-01-27북한 "해킹 발생하면 무조건 북한탓...워너크라이 북한 소행 아니다" 



북한이 국제 사회가 사이버공격이 발생하면 무조건 북한 소행이라고 주장한다며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특히 북한은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사건이 자신들의 소행이 아니라고 주장했습니다.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월 27일 '제 집안 단속이나 잘하는 것이 좋을것이다'라는 논평을 게재했다고 합니다.


북한은 논평에서 "보도에 의하면 얼마 전 영국의 한 청년이 미국정보기관 책임자들과 미연방수사국 직원 2만여명의 전자우편을 해킹해 공개한 혐의로 재판에 기소됐다"며 "이번에 영국에서 발생한 사건은 사이버공격 사건이 일어날 때마다 북의 소행이니 뭐니 하던 미국과 그 추종세력들을 닭쫓던 개 울 쳐다보는 격"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사진1> 워너크라이 악성코드 모습


북한은 지난해 영국이 국가보건체계에 연결된 수 십 만대의 컴퓨터들을 마비시켜 사이버공격 사건을 북한과 억지로 결부시킨 바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사건은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사건으로 해석됩니다.


영국 정부는 지난해 10월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공격이 북한의 소행으로 추정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이어 미국 정부 역시 지난해 12월 워너크라이 공격이 북한 소행이라고 영국 정부의 의견에 동의했습니다.


북한은 이에 대해 "당시 일부 전문가들은 이 공격이 북한과 관련돼 있을 수 있다는 징후를 발견했다고 하면서 사용된 코드가 지난 시기 평양의 소행으로 보아지는 해킹 사건들과 비슷하다고 주장했다"며 "특히 영국의 한 관리는 국가보건체계에 대한 사이버공격에 평양이 연루돼 있다고 하면서 영국 정부는 북한이 이 공격 사건의 배후에 있다는 것을 확신한다고까지 말했다"고 비난했습니다.


북한은 이에 대해 인민들의 생명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는 북한이 영국 보건체계를 공격한다는 것은 말이 안 된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은 미국을 비롯한 적대 세력들이 세계적으로 사이버공격이 발생하면 덮어놓고 북한을 걸고들면서 여론을 오도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북한은 "미국과 그에 추종하는 영국 등이 사이버공격 문제를 가지고 남을 걸고들 것이 아니라 제 집안 단속이나 잘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앞서 1월 12일 북한 로동신문 역시 워너크라이 공격 배후설을 반박한 바 있습니다. 오히려 워너크라이가 미국 소행이라는 주장입니다.


로동신문은  "지난해 5월 세계 150여개 나라와 지역들에서 랜섬웨어라는 악성코드에 의한 동시다발적인 사이버공격 사건이 발생해 세계를 혼란속에 몰아넣었다"며 "후에 이 바이러스가 미국이 개발한 것이라는 것이 드러났다. 이렇듯 미국은 저들 스스로가 음모를 꾸미고는 세계의 면전에서 사이버공간의 안전보장 문제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듯 한 인상을 주고있다"고 비난했습니다.


즉 미국이 워너크라이를 만들었는데 미국이 사이버공간의 안전을 지키겠다고 주장한다는 것입니다.


북한은 "사이버공간의 군사화에 집요하게 매여달리는 미국의 책동을 세계는 결코 팔짱을 끼고 지켜보고만 있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과거에도 북한은 자신들의 소행을 지목하는 해킹 공격에 반발한 바 있습니다. 하지만 북한은 주장에 대한 명확한 근거를 밝히지 않아 북한 소행설을 둘러싼 논란은 지속되고 있습니다.


이전기사

2017/05/20 - 북한 "랜섬웨어 북한 배후설은 괴뢰언론의 추태"


2017/02/19 - 북한 "북한 해킹 대비는 억지"


2016/08/08 - 북한 해킹설 연속 부인..."해킹설은 궤변"


2016/06/19 - 북한 "사이버테러설은 용납 못할 도발"



강진규 기자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2017.05.20 02:49 북한 기사/북한IT


(2017-05-20) 북한 "랜섬웨어 북한 배후설은 괴뢰언론의 추태"



지난 5월 12일 전 세계를 강타한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공격에 대해 북한이 비난하고 나섰습니다. 북한은 북한 배후설이 괴뢰 보수언론의 추태라고 비난하고 징벌할 수 있다고 협박했습니다.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대남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5월 20일 최근 남한에서 남북 관계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가고 있는 것에 불안을 느낀 보수언론들이 모략소동에 열을 올리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우리민족끼리는 "세계 여러 나라들에 막대한 피해와 혼란을 가져다주고 있는 랜섬웨어 공격 사태에 북한이 연계돼 있을 수 있다는 북한 배후설떠들어대고 있는 괴뢰 보수언론들의 추태도 그중의 하나"라고 비난했습니다.


우리민족끼리는 한국의 연합뉴스, 서울경제, KBS 등 언론들이 "전 세계를 강타한 랜섬웨어 해킹의 배후에 북이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느니 "이번 사태를 일으킨 악성코드는 북과 연계돼 있는 것으로 의심받고 있는 래저러스 라는 해커집단이 이용하고 있는 것과 유사하다"고 황당한 나발을 불어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5월 12일 전 세계적으로 워너크라이 랜섬웨어가 확산되 미국, 영국, 중국, 일본, 러시아, 독일, 스페인 등 150개 국가가 피해를 당했습니다.


구글 연구원과 보안업체 시만텍, 카스퍼스키랩 관계자들은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소스코드를 분석하면서 2014년 소니 픽처스 해킹 사건을 일으킨 라자루스 해킹 그룹이 사용하는 악성코드 소스와 유사하다고 지적했습니다. 


라자루스는 북한과 연관된 해커들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에 이번 사건이 북한의 소행일 수 있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습니다.


북한은 북한 배후설이 남북 관계개선 요구를 막아보려는 보수 세력의 추악한 흉계에 따른 모략 날조 소동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우리민족끼리는 7.7 전산대란,  3.20 해킹사건, 농협전산망마비사건 등을 거론하며 괴뢰패당이 또 다시 모략소동을 벌이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우리민족끼리는 이번 공격을 초래한 범죄자가 오히려 미국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북한은 "언론들이 존엄높은 우리 공화국의 영상을 흐려 놓으려는 역적무리들에 대한 우리의 징벌에는 자비가 없다는 것을 똑바로 알고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한다"고 언론사들을 대상으로 협박했습니다.


과거에도 북한은 자신들에 대한 해킹 의혹이 제기될 경우 적극적으로 반박했습니다. 북한은 이번에도 자신들에 대한 혐의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흥미로운 점은 북한이 북한 배후설의 원인을 한국 언론으로 돌리고 있다는 것입니다. 북한 배후설은 해외 IT, 보안기업 관계자들을 통해 나왔고 외신들이 먼저 보도했습니다. 한국 언론은 외신을 인용하고 이에 대한 국내 보안 전문가들의 의견을 듣고 기사를 썼습니다.


북한 배후설을 먼저 이야기한 것은 해외 IT업체들과 외신들인데 북한은 그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없이 한국 언론을 겨냥해 입을 다물라고 협박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전기사

2017/02/19 - 북한 "북한 해킹 대비는 억지"


2016/08/08 - 북한 해킹설 연속 부인..."해킹설은 궤변"


2016/08/03 - 북한 "외교안보 관계자 북해킹설은 모략"


2016/02/21 - 북한 "북 해킹설은 소대가리가 웃을 일"



강진규 기자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