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그레고리잠자
디지털 허리케인(Digital hurricane)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진규 기자의 블로그입니다. 디지털 허리케인은 북한 IT 뉴스를 제공합니다. 2007년 11월~2015년 9월 디지털타임스 기자, 2016년 6월~현재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기자, 인하대 컴퓨터공학부 졸업, 동국대 북한학과 석사과정 재학 중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2016-05-17) 북한 각 도소재지에 금연연구보급기지 설치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5월 17일 북한 각지에 금연연구보급기지들이 꾸려졌다고 보도했습니다.

 

 

<사진1> 북한의 금연연구보급기지에서 북한 주민들이 상담을 받고 있는 모습


조선중앙통신은 각 도소재지들에 설립된 금연연구보급기지들이 평양에 있는 조선금연연구보급소를 중심으로 금연활동을 확대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금연연구보급기지에서는 흡연자들에 대한 상담봉사와 함께 금연영양알, 금연껌을 비롯한 금연과 관련한 건강제품들과 흡연을 통하여 생긴 질병들을 없애는 의약품들을 제공하고 있다고 합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최근 수년 간 북한에서 전 사회적으로 담배통제를 위한 활동이 적극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최근 북한은 금연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북한 로동신문은 5월 2일 세계적으로 담배의 해독성과 금연의 필요성에 대해 주장하는 목소리들이 더욱 높아가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조선중앙통신은 앞서 5월 9일 평양시에 있는 금연연구보급소에서 금연과 관련한 상담봉사를 적극 진행하고 금연영양알, 금연껌 등 다양한 제품들을 만들어 담배를 끊기 위한 노력에 도움을 주고 있다고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로동신문은 이어 5월 15일 세계보건기구 자료에 따르면 해마다 600만명 이상의 사람들이 흡연에 의한 질병으로 사망하고 있으며 이 상태가 계속되는 경우 2020년경 흡연으로 인한 사망자수가 약 1000만명에 이를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를 종합해보면 5월이 된 후 북한이 금연을 강조하고 있는 것입니다.

 

흥미로운 점은 김정은이 담배를 피고 있다는 것입니다.

 

 

<사진2>

 

사진2에서 보는 바와 같이 김정은 수시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대북 소식통들은 김정은이 골초라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북한은 김정은 집권 후 금연에 대해 특별히 강조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북한이 금연을 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입니다.

 

과거 북한에서는 김정일이 담배를 끊으려고 할 때 전국적으로 금연령이 내려진 사례가 있다고 합니다. 때문에 일각에서는 최근 북한의 금연 강조가 김정은이 담배를 끊으려 하는 조짐으로 보는 시각도 있습니다.

 

하지만 북한이 워낙 정보를 통제하는 사회라 진실을 알기는 어렵습니다. 진짜로 김정은이 금연을 하고 있는지 여부는 김정은의 동태를 좀 더 파악해봐야 알 수 있을 듯 합니다.

 

강진규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2014.06.01 15:04 북한 기사/북한 일반

 

(2014-06-01) 북한 답배값 인상으로 금연...김정은만 마음대로 피우나

 

북한이 주민들에게 금연을 강조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를 위해 담배 가격을 높이는 등 정책도 추진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런데 아이러니 하게도 김정은은 골초로 마음대로 담배 애호가로 알려져 있습니다.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5월 31일 보도를 통해 세계금연의 날(5월 31일)을 맞아 5월 29일 평양에서 금연 관련 행사가 열렸다고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금연을 위해 담배가격을 마음대로 낮춰 판매하는 현상에 대한 감독 통제를 강화하고 국가적 조치에 따라 담배 갑당 가격도 현저히 높아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다른 나라들로부터 수입하는 담배들에 대한 관세 기준을 식료품들에 비해 훨씬 높게 정하고 가격을 증가시킴으로써 담배의 수입과 판매량, 흡연자수를 줄이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완제품 뿐 아니라 담배생산에 이용되는 원료, 자재들의 수입관세도 높여 제품의 원가가 높아지게 하고 있다고 합니다. 북한 정부는 담배가 사람들의 건강과 생활에 주는 부정적 영향에 대한 선전 활동을 활발히 진행해 흡연통제사업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합니다.

 

또 조선중앙통신은 같은날 많은 보도를 통해 "최근 세계보건기구가 공식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세계적으로 해마다 흡연에 의한 사망자수가 약 600만명에 이르고 있다"며 "흡연피해의 심각성은 금연운동을 광범히 벌려나갈 것을 절실하게 요구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북한 당국이 금연을 위해 담배값을 올리며 금연에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아이러니 한 것은 북한의 최고 지도자인 김정인이 골초라는 것입니다. 김정은 언제 어디서나 담배를 손에 달고 다닙니다.

 

 

<사진1>

 

 

<사진2>

 

사진1, 2는 공사 현장을 방문한 모습인데 손에 담배를 들고 있습니다.

 

 

<사진3>

 

 

 

<사진4>

 

사진3, 4는 군사 훈련을 참관하는 모습인데 역시 손에 담배를 쥐고 있습니다.

 

 

<사진5>

 

사진5를 보면 아이들이 있어도 아랑곳하지 않고 담배를 피우고 있습니다.

 

이처럼 담배 애호가인 김정은이 금연을 추진하는 것입니다. 김정은이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각종 사진, 방송에 등장하고 있는데 과연 북한 주민들이 금연을 실천할지 의문입니다.

 

담배값을 올린다고 주민들이 금연을 하기 보다는 김정은 등 고위층만 담배를 마음대로 피운다고 생각할 것으로 보입니다.

 

강진규 기자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