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그레고리잠자
디지털 허리케인(Digital hurricane)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강진규 기자의 블로그입니다. 디지털 허리케인은 북한 IT 뉴스를 제공합니다. 2007년 11월~2015년 9월 디지털타임스 기자, 2016년 6월~현재 머니투데이방송 테크M 기자, 인하대 컴퓨터공학부 졸업, 동국대 북한학과 석사과정 재학 중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5.12.04 08:13 IT 기사/보안

 

(2015-12-04) 정부 파리 테러 후 기관별 테러대비계획 수립 지시

 

 

한국 정부가 11월 프랑스 파리 테러 사건 이후 각급 기관별로 테러대비계획을 수립하도록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11월 13일 프랑스 파리에서 이슬람국가(IS)의 소행으로 알려진 테러가 발생해 130명이 사망했습니다. 이후 테러에 대한 우려가 높아졌는데요. 이에 한국 정부에서 관련 대책을 추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1>

 

사진1은 국민안전처가 11월말 정부 기관들에 배포한 공문 내용 중 일부입니다. 11월 17일 국가정보원이 테러경보를 주의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비상대비 지침을 따를 것을 지시하고 있습니다. 특히 공문 내용을 보면 각 기관별로 테러대비계획을 수립해 소속 및 산하기관 등에 11월 26일까지 통보할 것을 당부하고 있스니다.

 

지침의 내용을 보면 구체적인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사진2>

 

 

<사진3>

 

사진2, 3은 지침 내용입니다.

 

지침은 상황발생 시 신속, 정확한 상황보고체계를 확립할 것을 주문하고 있습니다. 또 정수장, 상수원, 공동구 등 주요시설 자체 방호태세를 점검하고 호텔, 백화점, 공연장,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예방활동도 강화하도록 했습니다.

 

시·도 지역단위 통합방위태세를 점검하고 비상대비정보시스템, 국가지도통신망도 1일 1회 점검을 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또 테러·국지도발 등 위기관리 매뉴얼 조치사항을 확인하고 민방위대원 비상연락체계 유지, 주민대피시설 및 장비  등 일제 점검, 화생방 물자·각종 장비 점검 등 출동태세 유지 등도 요구했습니다.

 

지침은 각 기관이 부·처 및 시·도별 조치계획을 수립해 공문으로 산하·소속기관 및 중점관리대상업체에 통보하고 테러징후 첩보 및 상황발생 시 관계기관에 신속한 보고 및 전파하도록 당부했습니다.

 

이런 지침에 따라 정부 각 부처들과 지자체들은 11월말 자체적으로 테러대비 계획을 점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외면으로 드러나지 물밑에서는 테러 대비 태세 점검이 이뤄진 것입니다. 정부가 이같은 조치를 한 것은 유비무환을 고려한 점도 있지만 한국도 테러 위협에서 안심할 수 없다는 것을 나타내기도 한다고 해석됩니다.

 

강진규 wingofwolf@gmail.com

 

 

posted by 강진규 그레고리잠자

티스토리 툴바